차례상 필수품 밤·대추·곶감, 어떤 것을 살까?

차례상에 반드시 있어야 하는 임산물 중에 밤, 대추, 곶감이 있다. 조상들의 공덕을 기리는 상차림인 만큼 믿을 수 있는 최고의 상품을 준비하는 것은 당연지사. 원산지와 생산이력이 확실한 지리적 표시 상품을 소개한다. <밤> ▲정안 밤 무성산, 차령산은 금강 지류인 정안천의 청정 환경 영향으로 최적의 밤나무 생육지로 손꼽힌다. 정안밤은 떨어진 알밤만을 수확해 상품화했기 때문에 밤알이 굵고 당독 뛰어나며 저장성이 강하다. (구입처: 정안밤 생산자영농조합법인, 041-858-9046) ▲충주 밤 200여 밤 품종 중 가장 고급 품종인 이평, 만적 옥정, 석추가 주로 생산된다. 특히 이평밤은 밤알이 굵고 당도가 높으며, 속껍질의 떫은 맛이 업어 명절 선물용으로 인기가 높다. (구입처: 충주밤생산자연합회, 043-847-4201) ▲청양 밤 100대 명산 칠갑산이 청양의 정 중앙에 우뚝 솟아 있어 맑고 청정한 지역에서 생산되며, 특히 토양에는 21세기 신의 선물이라는 게르마늄 성분이 많이 함유되어 있어 청양밤에는 베타카로틴 함유량이 높다. (구입처: 청양군산림조합, 041-944-0342) <대추> ▲경산 대추 금호강 유역 충적평야에서 재배되어 알이 굵고 윤기가 흐르고 검붉은 과피색이 특징인 고품질 대추이다. 세종실록지리지, 신중동국여지승람 등에도 경산 지역 지방공물 및 토산품으로 경산대축가 기록되어 있다. (구입처: 경산대추생산자단체협의회, 053-817-8575) ▲보은 대추 100대 명산 속리산 청정지역의 깨끗한 자연환경에서 생산되어 당도가 높고 열매가 크며 과육이 많아 생대추로 먹기에도 좋다. 건조했을 때(건대추) 주름이 일정해 속살이 탄탄하며 색깔이 맑고 설명한 것이 특징이다. (구입처: 보은군황토대추연합회, 043-544-3414) ▲밀양 대추 100대 명산 운문산, 재약산, 가지산이 걸쳐 있는 청정지역에서 생산되고 있어 대추결실량이 많다. 특히 당도가 높고 영양이 풍부하며, 과육이 많고 광택이 뛰어난 특징이 있다. (구입처: 밀양대추생산자단체협의회, 055-351-0420) <곶감> ▲산청곶감 100대 명산 지리산의 영향으로 일교차가 커서 쫀득하고 말랑하며 찰진 식감으로 유명하다. 일일이 하나씩 전통방식인 도넛형태로 모양을 다듬어 크기가 일정하고 표면에 주름이 없고 매끈하다. 주재료는 지리산 덕산분지에서 고려시대부터 재배된 고종시로써, 고종황제께 진상하면서 고종시로 불리게 되었다. (구입처: 산청군농협, 055-970-2572) ▲상주 곶감 100대 명산 속리산, 구병산에 걸쳐 있는 청정지역에서 생산되며, 상주 곶감의 주재료는 떫은맛을 내는 둥시가 주로 사용되어 유명하다. 천연당도 적당하고, 육질이 연하고 부드러우며, 씨 있는 과일만 써야하는 전통제례에 사용할 수 있는 곶감이다. (구입처: 상주곶감유통센터영농조합법인, 054-536-0907) ▲영동곶감 100대 명산 민주지산의 영향으로 일교차가 커서 당도가 높고 색깔이 고운 고품질의 갖감을 생산한다. 조선후기 김종호가 집필한 ‘대종지지’, 이병연이 집필한 ‘조선환여승람’에도 영동군에 맛 좋은 감이 있다는 기록이 있는 등 역사성을 자랑한다. (구입처: 영동군곶감연합회영농조합법인, 043-743-0330) ▲함양 곶감 100대 명산 지리산 깊은 산골의 맑고 깨끗한 바람으로 말려 겉은 쫄깃하고 속은 부드러운 것이 특징이다. 천연동도 적당하고, 아미노산이 풍부해 감칠맛이 있고, 호랑이와 곶감의 설화가 함양에 전해져 내려오고 있다. (구입처: 함양곶감영농조합법인, 066-962-6794) <자료제공: 산림청>

(자세히)

느끼함을 잡아주는 과일을 이용한 이색 명절음식

과일은 명절음식의 느끼함을 잡아주고, 다양한 기능 성분이 들어있어 건강도 챙길 수 있다. 이에 사과와 배, 단감을 활용한 이색 명절음식 3가지를 소개한다. <사과보쌈(4인분)> ▲ 주재료: 사과(2개), 양파(1/2개), 마늘(3쪽), 대파 푸른 부분(2대), 통삼겹살(600g) ▲ 부재료: 설탕(2T), 된장(1.5T) ▲ 새우젓소스: 청양고추(1개), 새우젓(3T) ▲ 조리법 ❶ 사과(1개)와 양파는 큼직하게 깍둑 썰고, 나머지 사과(1개)는 4등분해 납작 썬다. ❷ 납작 썬 사과는 갈변되지 않도록 설탕(2T)을 섞은 물(1컵)에 담가둔다. ❸ 냄비 바닥에 ❶의 사과, 양파, 마늘, 대파를 깔고 물(1/2컵)에 담가둔다. ❹ 통삼겹살을 2등분해 올리고 된장을 넣고 잘 섞은 후 끓어오르면 뚜껑을 덮어 중약 불로 1시간 동안 찌듯이 익힌다. ❺ 고기만 꺼내 한 김 식힌 뒤 먹기 좋게 썬 뒤 물기 뺀 납작 썬 사과와 번갈아 접시에 답는다. ❻ 청양고추(1개)는 송송 썰어 새우젓을 섞어 함께 곁들인다. <배 해물잡채(3인분)> ▲ 주재료: 배(1개), 양파(1/2개), 오징어(1마리), 칵테일새우(8마리) ▲ 부재료: 청피망(2/3개), 빨간 파프리카(2/3개), 노랑 파프리카(2/3개) ▲ 양념: 소금(1t) ▲ 유자 겨자 소스: 식초(2T), 매실청(1T), 간장(2T), 다진 마늘(1t), 올리고당(1T), 연겨자(1t), 유자청(1T), 참기름(약간) ▲ 조리법 ❶ 배는 껍질과 씨를 제거해 채 썰고, 양파와 피망, 파프리카는 5cm 길이로 채 썬다. ❷ 오징어 몸통은 안쪽에 격자무늬로 칼집을 넣어 길게 2등분 한 뒤 2cm 두께로 썰고, 다리도 비슷한 길이로 썬다. ❸ 끓는 물(5컵)에 소금(1t)을 넣어 오징어와 새우를 4분간 데친 뒤 흐르는 물에 씻고 체에 밭쳐 한 김 식힌다. ❹ 유자 겨자 소스를 만든다. ❺ 볼에 배와 손질된 채소, 오징어, 새우, 유자 겨자 소스를 버무려 마무리한다. <단감 드레싱 두부구이(3인분)> ▲ 주재료: 두부(1모), 단감(1/2개) ▲ 부재료: 감자 전분 가루(1컵), 식용유(1컵) ▲ 양념: 간장(1/2컵), 물(1/4컵), 설탕(3T), 레몬즙(2T), 식초(1T), 참기름(1t) ▲ 조리법 ❶ 두부는 4등분해 키친타월로 물기를 제거한다. ❷ 단감은 작게 다진다. ❸ 다진 단감과 양념을 섞어 단감 드레싱을 만든다. ❹ 두부에 전분을 묻힌다. ❺ 180도로 달궈진 식용유에 두부를 넣어 2분간 튀겨 견져내 감 드레싱을 올려 마무리한다. (TIP: 새싹채소 같은 작은 채소를 올려도 좋다.)

(자세히)

크라운, ‘쿠크다스×폴 바셋’ 출시...폴 바셋 스페셜티 원두 사용

크라운 쿠크다스가 스페셜티 전문점 ‘폴 바셋’의 시그니처 원두를 그대로 담은 ‘쿠크다스×폴 바셋’을 출시했다. 폴 바셋에서 직접 블렌딩한 스페셜티 원두를 사용해 커피 맛과 향이 진한 것이 특징이다. 원두 함량을 2배로 늘려 커피를 유독 좋아하는 한국인의 입맛에 맞춘 리얼 커피 쿠키로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부드러운 쿠키 속을 풀 바셋 원두로 만든 커피 크림으로 채웠다. 갓 로스팅한 원두를 넣은 덕분에 커피 향과 맛이 깊은 것도 강점이다.

(자세히)

【코로나19】 신규확진 8,571명, 역대 최다 신기록
25일 0시 기준 위중증 환자는 300명대로 감소

오미크론이 우세종이 되면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급증해 8천명을 돌파하면서 역대 최다 신기록을 경신했다. 25일 0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국내발생 8,356명과 해외유입 215명 등 모두 8,571명이다. 지금까지의 최다 기록인 지난해 12월 15일의 7,850명보다 751명이 많은 수치다. 서울(1,674명)과 경기(2,869명) 뿐만 아니라 전국적으로 울산고 세종, 제주를 제외하고는 모두 세 자릿수 환자가 발생했다. 주말 검사 건수 감소 효과 등을 감안하면 신규 확진자는 내일 1만명에 육박할 것으로 전망된다. 그러나 다행히 위중증 환자는 26명이 줄어든 392명으로 300명대로 감소했다. 사망자는 23명이 추가돼 누적 사망자가 6,588명으로 늘어났다.

(자세히)

롯데중앙연구소, 건강 지향 제품 개발 위한 영양 설계 가이드라인 구축

롯데중앙연구소가 이화여대 맞춤형헬스케어사업단 연구팀과 함께한 건강 지향 제품 개발을 위한 영양 설계 가이드라인에 대한 공동 연구를 바탕으로 ‘롯데 영양설계 가이드라인’을 구축했다. 이 가이드라인은 앞으로 신제품 개발 등 내부 제품의 영양학적 품질 평가 및 관리에 활용될 예정이다. 롯데 영양 설계 가이드라인은 식품의 영양학적 품질 평가 도구인 NPS(Nutrient Profiling System)를 기반으로 설계되어 제품의 개발 단계에서부터 영양적 밸런스를 고려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네슬레, 펩시 등 일부 글로벌 식품사에서도 자체적으로 영양 설계 가이드를 구축해 제품의 영양관리 시스템을 활용한 바 있다. 롯데중앙연구소와 이화여대 연구진은 건강 지향 제품 개발을 목표로 롯데 영양설계 가이드라인에서 섭취 제한 영양소(열량 및 5개 영양소: 지방, 포화지방, 트랜스지방, 당류, 나트륨)와 섭취 강화 영양소(단백질, 식이섬유)를 선정했다. 롯데중앙연구소 이경훤 소장은 “이번 영양 설계 가이드라인 구축을 통해 건강과 영양에 대한 소비자 관심과 니즈에 부합한 식품을 개발하는데 필요한 연구기반을 강호하고, 건강 지향 가치를 추구하는 제품개발을 적극 추진해 궁극적으로 국민의 건강한 식생활에 기여하는 ESG경영을 지속적으로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자세히)

풀무원, 당뇨인의 식사 개선을 위해 한국당뇨협회와 MOU

풀무원이 한국당뇨협회와 손잡고 당뇨인 건강 증진 사업을 지원한다. 이를 위해 양측은 24일 국내 당뇨인의 건강한 식생활을 위한 제품 및 서비스 확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풀무원식품은 앞으로 한국당뇨협회에서 추진하는 국내 당뇨인을 위한 각종 사업의 공식 후원사가 되어 풀무원의 단뇨혼자용 식단형 식사관리식품 및 당뇨인에게 필요한 정보 제공을 하게 된다. 풀무원식품은 ‘디자인밀’ 질환관리식 카테고리로 ‘당뇨케어밀플랜’을 운영하고 있다.

(자세히)

음식물을 구매 또는 섭취할 때 가장 우선적으로 고려하는 것은?
편의성
건강지향성
가격
위생 및 안전 ​

- 【우리동네 맛집】 수안보 산채전문 <영화식당>

휴가철이다. 휴가는 지친 심신을 쉬게 하고, 힐링하는 것이다. 그동안 먹어보지 못했던 맛있는 음식을 마음껏 먹는 것도 휴가철에 누리는 큰 행복이다. 수십 가지 산채나물로 만든 음식은 도시에서는 아무래도 접하기가 쉽지 않다. 설령 있다하더라도 제대로 된 맛을 느끼지 못한다. 온천으로 유명한 수안보에 가면 산채음식을 제대로 맛볼 수 있는 식당이 있다. 충청북도 수안보면 온천리, 상록호텔 맞은 편에 위치한 <영화식당>이다. 1만 6천원짜리 산채정식에 산나물 반찬만 18가지다. 함께 나오는 된장찌개는 그야말로 예술이다. 여기에 2만원짜리 더억구이 하나 추가하면 상다리가 부러질 정도다. 4명이 먹으면 1인당 2만원정도 꼴이다. 이 식당은 수십 가지의 산채나물을 담는 접시마다 나물 이름이 적혀있다. 그냥 보면 그게 그것 같지만 일일이 어떤 나물인지 알고 먹는 재미 또한 쏠쏠하다. 산채정식을 시켜놓고 밥상이 나오기 전에 집에서 직접 만든 뜨끈한 두부 한 접시 먹어주는 것은 위장에 대한 예의다. 수안보도 요즘 코로나19로 단체 관광객이 없어서 많이 힘들다. 굳이 수안보에 온천을 즐기러 가지 않더라도 경상도 지역으로 여행을 갈 때도 지나가는 길목이 수안보다. 수안보를 지나칠 때 점심시간이라면 영화식당에서 산채정식 밥상으로 먹는 행복감을 만끽하길 바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