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수한 기능성분을 함유한 들깨, 참깨, 탕콩으로 착유한 식물성 기름은 한식에 풍미를 더하며, 건강기능성을 갖춘 식품으로 인정받고 있다.

 

들기름, 참기름, 땅콩기름 등 우리 기름 3총사는 대부분 불포화지방산으로 구성돼 있으며, 성분의 조성에 따라 기능성이 각각 다르다.

 

들기름에는 학습 능력과 기억력 증진, 각종 만성질환 예방에 탁월한 효과가 있는 오메가-3 계열의 알파-리놀렌산이 60% 이상 들어 있다. 식물성 기름 가운데 가장 많은 함량이다.

 

만성질환 예방 효과를 위해서는 하루에 들기름 3g(밥숟가락 1/2스푼) 섭취를 권장한다.

 

참기름의 지방산은 오메가-6 계열인 리놀레산이 40%, 모메가-9 계열의 올레산이 40% 포함되는 등 다량의 불포화지방산을 함유하고 있어 혈액 내 콜레스트롤과 중성지방 생성을 막는데 도움을 준다. 2차대사산물인 리그난은 노화억제 효과가 있는 강력한 항산화물질이다.

 

땅콩기름은 오메가-9 계열의 올레산이 40~80%로 풍부해 혈중지질 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고, 토코페롤과 파이토스테롤 등 항산화물질도 풍부해 피로해소에도 효과가 있다.

 

올레산 함량이 높은 땅콩을 섭취하면 나쁜 콜레스테롤(LDL)은 낮추고, 좋은 콜레스트롤(HDL)을 높여 심혈관 질환을 예방하는 효과가 있다.

 

들기름은 도라지나물과 천생연분이다. 미리 팬을 달궈 기름이 끓고 난 뒤 도라지를 넣고 볶으면 특유의 느끼한 냄새를 없앨 수 있다. 또한 매운탕 양념장을 만들 때 들기름을 약간 넣으면 생선 비린내를 잡는데 효과적이다. 샐러드 맛깔장(드레싱)이나 파스타 등의 서양음식과도 의외로 잘 어울린다.

 

참기름은 쇠고기와 찰떡궁합이다. 불고기 양념을 할 때 참기름을 먼저 넣고 재워두면 고기가 연해지고 맛이 좋아진다. 시금치나물을 무칠 때 넣으면 비타민 흡수율을 높여준다. 참기름은 아몬드와 바질을 넣고 섞어 페스토 형태로 잼처럼 빵에 발라 먹으면 풍미를 더할 수 있다.

 

땅콩기름은 발연점이 높아 고온에서 안정적이다. 중국과 동남아에서는 볶음과 튀김용으로 많이 사용하고 있다. 향이 고소해 샐러드 드레싱이나 빵에 곁들이는 소스 등으로 활용할 수 있다.

 

<자료협조: 농촌진흥청 밭작물개발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