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들밥상】 ❺일본의 국수문화...일본에서 가장 유명한 우동, 소바, 라멘

누들밥상 5편, 면요리 천국 일본의 국수문화는 어떻게 발달해왔고 특징은 무엇일까. 면요리 발상국 중국, 그리고 우리나라와 비교하면 어떤 차이가 있을까. 일본에서 가장 유명한 우동, 소바, 라멘은 어떤 것들이며, 그 유래는 어떠한지 영상으로 소개한다.

(자세히)

【뉴스브리핑】 "자본주의는 죽어가고 있다"
자본주의의 시장경제의 한계와 극복방안

미국의 경제학자 로버트 리시아는 말했다. “현대 자본주의는 죽어가고 있다. 이유는 많은 사람들이 자유를 잃었기 때문이다.” 경제가 어려울수록 서민들의 삶은 더욱 어려워지고, 그로 인해 부익부 빈익빈은 더욱 심화된다. 서민이 키운 라면회사들이 서민의 어려움을 아랑곳하지 않고 1년 만에 또 라면가격을 인상하며 공생관계를 깨는 현상이야 말로 자본주의의 한계이자 모순이다. 극복방안은 없는지 짚어본다.

(자세히)

【누들밥상❹】 미국과 일본에 의해 변모된 한국 근대 국수문화

박정희 정부가 1960년대에 보릿고개를 극복하기 위해 ‘분식 장려정책’을 쓰지 않았더라면 어떻게 되었을까. 미국이 던진 밀가루 미끼를 덥석 물지 않았다면 우리의 국수문화는 현재 어떤 모습일까. 또 식탁의 서구화는 이루어지지 않았을까?

(자세히)

【누들밥상❸】 밀가루가 귀하던 시절 우리의 국수문화

쌀 문화권인 우리나라는 해방 이후 미국으로부터 값싼 밀가루가 도입되기 전까지는 밀가루가 귀한 식량이었다. 밀가루가 귀하던 고려시대와 조선시대 우리의 국수문화는 어떠했는지 알아본다.

(자세히)

【뉴스브리핑】 차례상에 전을 올리지 말라, 예법에 어긋난다

주부들이 명절에 가장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 것이 차례상 음식 준비하는 것이다. 특히 전을 부치는 것이 가장 힘든 일이다. 그런데 이제는 명절에 힘들게 전을 부치지 않아도 된다는 주장이 성균관으로부터 나왔다. 차례상에 기름진 음식을 올리는 것은 오히려 예가 아니라는 주장이다. 무슨 말인지 확인해보자.

(자세히)

【누들밥상】 ❷5대 면요리를 통해 알아보는 중국 면요리의 특징

국수의 발상지인 중국에는 무려 1,800여 가지나 되는 면요리가 있다. 넓은 국토 면적과 56개나 되는 다민족 국가여서 다양한 형태로 발달했는데, 중국의 5대 면요리의 특징을 통해 중국 면요리의 다양성을 알아본다.

(자세히)

음식물을 구매 또는 섭취할 때 가장 우선적으로 고려하는 것은?
편의성
건강지향성
가격
위생 및 안전 ​

- 농심, 비건 레스토랑 ‘포리스트 키친’ 오픈

농심이 비건 레스토랑 ‘포리스트 키친(Forest Kitchen)’을 오는 27일 서울 잠실 롯데월드몰에 오픈한다. Forest Kitchen은 숲(Forest)과 주방(Kitchen)을 조합한 단어로 자연의 건강함을 담은 메뉴를 제공하겠다는 의미다. 또한, 휴식(For Rest)의 의미도 전달할 수 있는 만큼, 비건 푸드로 고객의 힐링은 물론 지구 환경에 기여하겠다는 생각도 함께 담았다. 농심 Forest Kitchen은 비건 파인 다이닝 레스토랑으로 운영되며, 단일 코스요리로 다양한 비건 메뉴를 선보일 예정이다. 저녁 10개, 점심 7개 요리가 제공되며, 이 중 3가지 요리에 대체육을 사용한다. 농심 관계자는 “각 메뉴마다 스토리를 입혀 기존 비건 레스토랑에서 경험하지 못했던 새로운 맛과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프리미엄을 지향하는 비건 파인 다이닝 레스토랑으로 기존 대다수 비건 레스토랑이 햄버거, 파스타 등을 제공하는 캐주얼 레스토랑이라는 것과 차별화된다. 비건 푸드에 대한 색다른 경험과 인식개선에 중점을 둔다는 전략이다. 특히, 농심은 그간 대체육을 개발하며 축적한 기술력에 김태형 총괄셰프가 미국 뉴욕의 미슐랭 1, 2스타 레스토랑에서 근무하며 쌓아온 노하우를 접목해 메뉴를 개발했다. 대표적인 메뉴는 코스의 첫 요리이자 레스토랑의 이름을 담은 ‘작은 숲’이다. 작은 숲은 숲으로 꾸민 트레이에 제철 채소를 이용한 한입거리 음식과 콩 커스터드, 콩꼬치 등을 담았다. 농심 포리스트 키친은 100% 사전 예약제로 운영되며, 애플리케이션 ‘캐치테이블’을 통해 예약할 수 있다. 농심은 비건 문화의 확산과 대체육을 찾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는 트렌드에 발맞춰 새로운 비건 식문화를 열어가기 위해 레스토랑 오픈을 추진했다. 농심은 타 비건 레스토랑과 달리 대체육 핵심 제조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만큼, 향후 이를 활용한 신메뉴 개발에 유리하다는 장점을 살려 다채로운 메뉴를 선보일 예정이다.

- 농심켈로그, 신제품 ‘첵스초코 문앤스타’ 출시

농심켈로그가 더욱 진해진 첵스초코에 2가지 맛의 달콤 바삭한 초코별 & 초코달을 더한 ‘첵스초코 문앤스타(Moon & Star)’를 출시했다. ‘첵스초코 문앤스타’는 옥수수와 밀을 반죽하여 별 모양과 달 모양으로 바삭하게 퍼핑하고 진한 다크&밀크 초콜릿과 부드러운 화이트 초콜릿으로 코팅한 초코별 & 초코달이 함유되어 있다. 리얼 초콜릿이 41% 함유되어 있어 프리미엄한 초콜릿 본연의 달콤함을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첵스초코 베이스는 코코아 파우더에 진한 밀크 초콜릿을 더해 더 맛있고 바삭한 식감을 구현했다. 한층 업그레이드된 첵스초코는 초코별&초코달과 환상의 조합을 이루며 더 깊어진 풍미를 제공한다. 이번 신제품은 어린이들의 성장에 필요한 영양소까지 고려해 더욱 건강하게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첵스초코는 밀, 귀리, 옥수수, 보리, 쌀 등 몸에 좋은 5가지 곡물로 만들어 우리 몸에 꼭 필요한 12가지 비타민과 무기질이 들어있으며, 초코별 & 초코달은 성장에 꼭 필요한 칼슘과 비타민 D를 함유해 영양 밸런스를 높였다. 특히, 일상 식사에서 식품을 통한 섭취가 어려워 많은 부분 햇빛을 통해 생성되는 비타민 D가 풍부하게 포함되어 실내 활동이 많은 어린이들의 영양밸런스에도 도움이 된다. 켈로그 마케팅팀 신지나 과장은 “이번 신제품은 리얼 초콜릿으로 코팅한 초코별 & 초코달로 진한 초콜릿 맛을 구현하여 사전 소비자 조사의 맛 선호도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며 “초콜릿의 깊은 풍미뿐만 아니라 칼슘과 비타민 등 영양소까지 고루 챙긴 이번 신제품으로 아이들의 아침식사와 간식을 더 맛있고 건강하게 챙길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